[손남태의 아침을 여는 詩] 너를 사랑하는 이유
[손남태의 아침을 여는 詩] 너를 사랑하는 이유
  • 손남태 시인
  • 승인 2022.01.20 05:00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너를 사랑하는 이유

내 안에 그리움이 있어
너를 사랑할 수 있는 이유가 된다
그리움이란 젊은 날 한때 있는 것도
산다는 것의 전부도 아니지만
내 안의 그리움이 너를 사랑하는 이유가 된다

얼만큼의 학을 접어 너에게 주고
얼마나 오랫동안 너의 그림자가 되면
나에게 오는 너를 느낄 수 있을까
푸드득 날아갈 새를 접는 슬픔과
키보다 더 큰 그림자가 되려는 고통처럼
아름다운 기다림은 없다

그리움이란
슬픔조차 기쁨으로 여기며
싱긋 웃음을 보이는 모자람
가슴과 가슴이 부딪치며 내는 삶의 소리

내 안에 그리움이 있어
너를 사랑하는 이유가 된다

▲ 손남태 시인
▲ 손남태 시인

■ 손남태 시인 = 경기 안성 출신으로 대학에서 문학을 공부한 뒤 농민신문사 기자로 일했다. 현재는 농협중앙회 안성시지부장으로 근무하면서 한국문인협회와 한국현대시인협회, 국제PEN클럽 회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시집으로는 '그 다음은 기다림입니다' 등 6권이 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