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교통공단·서울시교육청 '스쿨존 어린이 교통안전수칙' 제작
도로교통공단·서울시교육청 '스쿨존 어린이 교통안전수칙' 제작
  • 오해빈 기자
  • 승인 2021.04.14 11:44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어린이들이 경찰관, 서울녹색어머니연합, 공단 교통안전교육지도사와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전을 위한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도로교통공단
▲ 어린이들이 경찰관, 서울녹색어머니연합, 공단 교통안전교육지도사와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전을 위한 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 도로교통공단

도로교통공단은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전을 위해 서울시교육청과 '스쿨존 어린이 교통안전수칙' 자료를 제작·배포했다고 14일 밝혔다.

어린이 교통안전수칙 교육 자료는 카드뉴스 형태로 어린이들이 쉽고 재미있게 교통안전수칙을 익힐 수 있도록 구성됐다.

공단 대표 캐릭터 '호둥이'가 친구들에게 교통안전수칙을 알려주는 형식이다.

그림과 함께 △등하교시 위험한 행동 △골목길 통행과 횡단보도를 건널 때 주의할 점 △비나 눈이 올 때 특히 주의해야 할 사항 등을 안내한다.

또 자전거를 이용할 때 지켜야 할 사항과 공단이 제공하는 '어린이 교통사고분석시스템'을 소개하는 내용을 담았다.

교육청은 서울 605곳 초등학교에서 교육자료를 활용할 수 있도록 스마트 가정통신문 앱을 통해 배포하고 SNS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양 기관은 캠페인을 시작으로 초등학교·유치원 대상 교통안전교육을 위해 지속적으로 협조해 나갈 방침이다.

이주민 공단 이사장은 "어린이보호구역 내 교통사고 사상자가 0명이 될 수 있도록 모두가 안전수칙을 지켜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조희연 교육감은 "서울시교육청은 앞으로도 유관기관과 지속적으로 협력해 스쿨존 내 교통사고 제로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