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휴런' 제4호 혁신의료기 소프트웨어 제조기업 인증
식약처 '휴런' 제4호 혁신의료기 소프트웨어 제조기업 인증
  • 김미영 기자
  • 승인 2021.09.10 16:06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휴런을 '제4호 혁신의료기기소프트웨어 제조기업'으로 인증했다. ⓒ 세이프타임즈 DB
▲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휴런을 '제4호 혁신의료기기소프트웨어 제조기업'으로 인증했다. ⓒ 세이프타임즈 DB

(세이프타임즈 = 김미영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휴런을 '제4호 혁신의료기기소프트웨어 제조기업'으로 인증했다고 10일 밝혔다

휴런은 인공지능(AI) 딥러닝 기술로 뇌 MRI 영상을 판독해 파킨슨병 진단을 보조하는 소프트웨어 의료기기를 개발한 제조업체다.

제품개발부터 검증, 유지보수 등 제품의 지속적인 품질 관리 노력과 소프트웨어 문제해결 등 위험관리 프로세스 성과의 우수성을 인정받아 제조기업으로 인증됐다.

식약처는 소프트웨어 의료기기 개발업체가 제품개발 역량과 품질관리체계 수준을 높여 혁신의료기기소프트웨어 제조기업 인증을 받을 수 있도록 맞춤형 기술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주요 맞춤형 기술지원 분야는 △심사항목별 자료작성 방법 △제품개발과 안전성·유효성 검증 계획 △소프트웨어 개발 활동 △소프트웨어 유지보수·문제해결 △소프트웨어 형상·위험관리 등이다.

식약처는 지난 7월 의료기기소프트웨어 품질 향상 체계와 개발 프로세스 성과 등이 우수한 '루닛'과 '코어라인소프트'를 제2호와 제3호 혁신의료기기소프트웨어 제조기업으로 인증했다.

김강립 식약처장은 "국민보건 향상을 위해 우수한 의료기기를 제조하는 업체를 적극적으로 지원·인증하고, 고품질 혁신 의료기기가 신속하게 제품화될 수 있도록 규제과학 역량을 강화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클릭하면 기사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