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시양씨 국가무형문화재 '판소리(고법)' 보유자 인정
박시양씨 국가무형문화재 '판소리(고법)' 보유자 인정
  • 강재혁 기자
  • 승인 2021.08.23 13:41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박시양 국가무형문화재 판소리 (고법) 보유자. ⓒ 문화재청
▲ 박시양 국가무형문화재 판소리(고법) 보유자. ⓒ 문화재청

(세이프타임즈 = 강재혁 기자) 문화재청은 박시양(59)씨를 국가무형문화재 판소리(고법) 보유자로 인정했다고 23일 밝혔다.

박시양씨는 김성래 전 보유자(1929~2008)에게 고법을 배웠으며, 2001년도부터 국가무형문화재 판소리(고법) 전승교육사로 인정돼 고법 전승에 힘써 왔다.

문화재청은 국가무형문화재 판소리 보유자 인정을 위해 문화재청 홈페이지에 예고했었다. 기간 중 접수된 여러 의견에 대해 무형문화재위원회 심의를 거친 후 최종적으로 국가무형문화재 보유자로 인정했다.

판소리(고법) 보유자 인정은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오랫동안 판소리 계승에 전념해 온 전승자들의 사기를 진작시키고, 전승 현장에 활력을 불어 넣어줄 것으로 기대된다.

▶ 클릭하면 기사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노비아 2021-08-23 13:47:55
축하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