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국내 최초 '드론 기반 화재 감지 서비스' 공인
LG유플러스, 국내 최초 '드론 기반 화재 감지 서비스' 공인
  • 오해빈 기자
  • 승인 2021.06.02 15:02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LG유플러스 관계자들이 U+스마트드론의 화재 감지 서비스를 점검하고 있다. ⓒLG유플러스
▲ LG유플러스 관계자들이 U+스마트드론의 화재 감지 서비스를 점검하고 있다. ⓒ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U+스마트드론을 통한 'AI 화재 감지' 서비스가 국제공인시험기관 방재시험연구원 검증을 받았다고 2일 밝혔다.

U+스마트드론은 기체에 이동통신과 원격제어 기능을 탑재해 비가시권 원격관제와 실시간 영상전송을 할 수 있는 서비스다.

수동 조작을 하는 일반 레저용 드론과 달리 정해진 경로로 비행하며 5G·LTE 통신이 가능해 제어 거리에 제한이 없다.

촬영되는 영상은 SD카드가 아닌 서버에 저장되기 때문에 PC, 모바일을 통해 실시간 다중 시청이 가능하다.

AI 화재감지는 여기에 Edge 기반의 AI 영상 분석 엔진과 열화상 카메라가 더해진 임무형 드론 서비스다.

원거리 AI 화재감지 기술로 불꽃과 연기를 먼저 감지하고 객체 Flickering 판별 기술을 통해 정확도를 높인다.

열화상 카메라 실시간 온도 스캔 기술로 실 온도를 측정해 스스로 화재 여부를 판단한다.

영상 감지에만 의존하던 기존 서비스 대비 오탐률이 대폭 감소돼 99.9% 이상에 달하는 높은 화재 검출률을 보인다.

드론이 주행 중 AI 기반의 RGB 분석을 통해 감지된 영역 픽셀이 주변 대비 100도씨 이상 차이가 나는 색상으로 판단하면 현장을 주목한다.

불꽃 색상 계열은 2차 감지 단계인 열화상 카메라 판별에서 화재가 아닌 것으로 걸러지게 된다.

U+스마트드론은 200초만에 7260평 탐지가 가능하다.

전영서 LG유플러스 기업서비스개발담당은 "국제공인시험기관을 통해 U+스마트드론의 화재 예방 역할을 공인받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