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메라 고발] 얼마나 버렸으면 …
[카메라 고발] 얼마나 버렸으면 …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1.05.14 16:32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 도봉구청 앞 우리은행 ATM 부스 쓰레기통에 '개똥은 금지'라는 경고문이 붙어있다. ⓒ 이찬우 기자
▲ 서울 도봉구청 앞 우리은행 ATM 부스 쓰레기통에 '개똥은 금지'라는 경고문이 붙어있다. ⓒ 이찬우 기자

14일 서울 도봉구청 앞 우리은행 ATM 부스 쓰레기통에 '개똥은 금지'라는 경고문이 붙어있다.

경고문은 기존 '음식물쓰레기, 반려동물 배설물, 생활쓰레기 무단투기 금지'라는 안내문 위에 덧붙어져 있다.

이 ATM 부스는 2평도 안되는 매우 협소한 공간이다. 이 곳에 반려동물 배설물을 비롯한 각종 쓰레기를 버린다면 악취는 매우 심해진다.

경고문 위에 또 다른 경고문이 붙어져 있는 것으로 봤을 때 반려동물 배설물 무단투기가 특히 심각한 것으로 보인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환경 2021-05-15 08:12:46
나만 깨끗하면된다 주변은 더럽던말던 이기주의가 팽배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