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돌봄SOS센터' 변신 … 8대 서비스로 확대
강동구 '돌봄SOS센터' 변신 … 8대 서비스로 확대
  • 이선욱 기자
  • 승인 2021.03.08 09:09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강동형 돌봄SOS센터 홍보 포스터 ⓒ 강동구
▲ 강동형 돌봄SOS센터 홍보 포스터 ⓒ 강동구

서울 강동구가 '돌봄SOS센터' 사업을 확대한다.

8일 구에 따르면 지난 2월부터 4대 돌봄서비스에 △동행지원 △주거편의 △안부확인 △건강지원을 추가해 8대 서비스를 지원하고 있다.

서비스 확대 지원을 위해 13개 민간기관과 추가 협약해 40개 기관에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서비스기관 확대로 지난해 이용 만족도가 높았던 식사지원 서비스는 3곳으로 확대해 권역별로 지원하고 있다.

8대 돌봄서비스를 비롯해 자살과 고독사 예방을 위한 강동구만의 특화 돌봄서비스 3가지를 추가로 지원한다.

추가되는 서비스는 가정 내 안전을 위협하는 시설 등의 수리와 보수를 지원한다.

돌봄SOS센터는 갑작스러운 질병이나 사고 등으로 일상생활이 어려운 어르신, 장애인, 50세 이상 중장년이면 누구나 이용이 가능한다. 각 동에 설치된 돌봄SOS센터로 신청하면 된다.

기초생활수급자·법정차상위와 중위소득 85% 이하 가구는 무료 지원된다. 올해 6월까지는 중위소득 100%이하까지 확대해 비용을 지원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급속한 고령화와 1인 가구의 증가로 돌봄에 대한 욕구가 계속 증가하고 있는 만큼 확대되는 돌봄SOS센터 서비스가 돌봄공백 해소에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