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희 농협 회장 "농업에 활력 불어넣겠다"
이성희 농협 회장 "농업에 활력 불어넣겠다"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0.11.12 15:45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왼쪽부터) 이성희 농협중앙회장,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황명선 전국시장·군수·구청장 협의회 회장이 업무협약을 체결 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농협
▲ (왼쪽부터) 이성희 농협중앙회장,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황명선 전국시장·군수·구청장 협의회 회장이 업무협약을 체결 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농협

농협중앙회는 농업인의 날을 맞아 청와대에서 대한상공회의소, 전국시장·군수·구청장 협의회와 귀농귀촌 활성화 지원과 도농상생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2일 밝혔다.

대한상공회의소는 기업 임직원과 퇴직인력의 도농간 인적교류, 지역농산물 구매촉진 등을 확대하고 전국시장·군수·구청장 협의회는 귀농귀촌 시설과 서비스 확충, 지역농산물 유통활성화 등 지역 균형발전을 적극 추진하게 된다.

농협은 귀농귀촌 정보제공, 다양한 영농·복지 지원, 금융서비스 제공 등 귀농귀촌 희망자의 농촌 정착지원과 지역 농산물 판로 확대에 힘쓰기로 했다.

농협은 기념식에서 공영홈쇼핑을 통해 전국 팔도 대표 품종들을 하나로 모은 '대한민국 쌀' 판매행사를 가졌다.

행사는 국산쌀의 소비촉진을 위해 농협과 농림축산식품부가 공동으로 기획했다.

행사에 담긴 품종은 경기 해들, 강원 오대, 전북 신동진, 전남 새일미, 경북 일품, 경남 영호진미, 충북 참드림, 충남 삼광으로 밥맛이 좋기로 소문난 지역 대표 쌀이다.

농협은 대한민국 쌀 판매행사로 모은 수익금은 모두 공익단체에 기부할 예정이다.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아 귀농귀촌인구가 급증할 것으로 예상된다"며 "기업, 지자체와 협약을 통해 농촌이 활력을 찾고 도시민들이 농업의 소중함을 깨달을 수 있도록 상호협력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