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건설 "ESG 경영 위해 녹색 채권 발행"
SK건설 "ESG 경영 위해 녹색 채권 발행"
  • 민경환 기자
  • 승인 2021.02.19 17:35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SK건설 홈페이지
ⓒ SK건설 홈페이지

환경·사회·지배구조를 의미하는 ESG 경영이 시대의 화두다. 사회적·윤리적 가치를 반영하는 기업의 지표다. SK건설은 ESG 경영에 발맞춰 국내 건설사 최초로 공모하는 녹색채권이 높은 경쟁률을 기록하며 흥행에 성공할 전망이라고 19일 밝혔다.

SK건설은 18일 진행한 166회 회사채 수요예측에서 모집금액 1500억원의 8배를 뛰어넘는 1조2100억원의 자금이 몰렸다고 밝혔다. 8대 1의 경쟁률을 기록한 수요예측 결과에 따라 SK건설은 최대 3000억원 규모로 증액 발행을 검토 중이다.

발행금리는 1500억원 발행 기준 민간채권평가회사에서 제공한 개별민평금리 대비 0.6%포인트 낮은 수준으로 25일 확정될 예정이다.

이번 사업은 친환경 사업에 투자할 자금을 마련하기 위해 발행되는 녹색채권이다. 한국기업평가는 ESG 인증평가를 통해 최고등급 G1을 부여했다.

SK건설은 조달한 자금을 태양광, 연료전지, 친환경 건축물 등 신규 프로젝트에 활용할 계획이다. 지난해부터 친환경·신에너지 사업을 추진하며 ESG 경영에 속도를 내고 있다.

앞으로 ESG를 선도하는 친환경 기업으로 리포지셔닝(Re-positioning)하고자 관련 재원을 확보하고 유관 업체와 협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SK건설 166회 무보증 공모사채는 3년 만기물로 오는 26일 발행된다. 대표주관사는 SK증권과 NH투자증권이고 인수단은 키움증권, DB금융투자, 한양증권이 맡았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야옹이 2021-02-20 06:20:37
태양광 사업을 하지요 자금줄을 잘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