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벤처부 '자상한기업2.0'에 SK에코플랜트 선정
중기벤처부 '자상한기업2.0'에 SK에코플랜트 선정
  • 정지민 기자
  • 승인 2021.06.03 16:10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안재현 SK에코플랜트 사장(왼쪽 두번째),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왼쪽 세번째)이  자상한 기업 협약식에서 가졌다. ⓒ SK에코플랜트
▲ 안재현 SK에코플랜트 사장(왼쪽 두번째),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왼쪽 세번째)이 '자상한기업2.0' 협약식을 가졌다. ⓒ SK에코플랜트

SK에코플랜트는 3일 중소기업벤처기업부로부터 자상한기업2.0 제4호에 선정됐다.

자상한기업은 대기업이 보유한 역량과 노하우를 중소기업에게 공유하는 자발적 상생협력 기업이다.

중기부는 이날 서울 종로에 있는 SK에코플랜트 수송빌딩에서 SK에코플랜트,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창조경제혁신센터협의회와 상생 오픈 플랫폼을 통한 친환경·스마트 분야 혁신기업 육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식에는 안재현 SK에코플랜트 사장과 권칠승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강병삼 연구개발특구진흥재단 이사장, 한종호 창조경제혁신센터협의회 회장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SK에코플랜트는 혁신기술을 보유한 중소기업과 스타트업 발굴 프로그램을 상시 진행한다.

SK에코플랜트는 지난해 중소기업의 기술개발을 종합적으로 지원하는 시스템인 'R&D 오픈 플랫폼'을 구축해 기술개발을 진행해오고 있다. 실제 두 건의 기술과는 올해 200억원 규모의 계약을 체결해 현장에 적용한다.

1200억원 규모의 자체 펀드를 조성해 친환경 기술을 보유한 기업에 투자도 진행한다.

SK에코플랜트와 협업기관의 일부 공간을 개방형 오피스 형태로 제공하는 스페이스 오픈 플랫폼과 기술개발부터 사업화에 필요한 교육 콘텐츠를 제공하는 시스템도 운영한다.

안재현 SK에코플랜트 사장은 "자발적 상생협력 기업으로서 친환경·스마트 분야 혁신기업을 육성하고 기술 상용화를 지원하겠다”며 “공정거래 자율준수를 통해 중소기업과 굳건한 관계를 유지하고 상생할 수 있는 생태계를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