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보, 코로나 이후 '금융리스크리뷰' 여름호 발간
예보, 코로나 이후 '금융리스크리뷰' 여름호 발간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0.09.04 23:02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금보험공사는 계간지 '금융리스크리뷰' 여름호를 발간했다.

국내외 금융환경 변화 등을 반영해 '코로나 이후의 거시경제 환경과 예금보험제도', '빅테크 기업의 금융업 진출 현황과 시사점' 등 6편의 원고를 수록했다.

송준혁 한국외대 교수는 "코로나 위기극복 과정에서 유동성 팽창이 경제 전반의 레버리지 확대와 구조조정을 지연시켜 비효율성을 누적시킨다"며 "정상화 과정에서 금리 인상에 따른 디레버리징과 금융회사의 동시 다발적인 부실 발생 가능성 등에 선제적인 대비책 마련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규복 금융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구조조정 이후의 저축은행업권의 특성, 경영행태 등의 변화를 소개했다"며 "정책당국은 대형저축은행에 대한 건전성 규제 강화와 저축은행업권이 고유의 영업모델을 구축하게 지원해야 한다"고 말했다.

금융리스크리뷰는 예금보험공사 홈페이지(www.kdic.or.kr)를 통해 열람할 수 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