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코, 온비드 아이디어 경진대회 최우수상 '공매생활'
캠코, 온비드 아이디어 경진대회 최우수상 '공매생활'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0.09.04 22:12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캠코는 4일 온비드 공매정보를 활용한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고 API 활용도를 높이기 위해 실시한 '온비드 Open API 앱 개발·아이디어 경진대회' 수상작을 발표했다.

Open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란 누구나 직접 응용 프로그램이나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도록 공개된 인터페이스다.

지난 6월 22일부터 진행된 경진대회는 △앱·웹 개발 △아이디어 제안 △Open API 활용후기 등 3개 부문에 17건이 접수됐다. IT 실무자와 전문가 심사를 통해 6건을 수상작으로 선정했다.

앱·웹 개발 부문 최우수상은 지도 기반 입찰물건 검색 서비스와 권리분석, 물건명도, 소유권이전 등 공매 전문가 연계 서비스를 제공하는 '공매생활'이다. 아이디어 제안 부문 우수상은 최신 공매·입찰정보를 제공하는 '스피드온비드'가 수상했다.

우수상은 주거용 부동산 전용 검색 서비스 '온돌방', 장려상은 자동차 물건 간편 조회와 공매일정 달력 제공 서비스 '공카'와 경남도의 국·공유지 정보 제공 서비스 '경남도 정부재산정보공개 엑셀 조회와 시각화'가 선정됐다.

캠코는 최우수상 50만원 등 상금 120만원과 상장을 수상자에게 전달했다. Open API 활용후기 작성 이벤트 참가자 가운데 6명에게 온누리상품권을 전달했다. 최우수상 수상작은 온비드 홈페이지와 소식지를 통해 서비스를 홍보할 계획이다.

남궁영 캠코 공공개발본부장은 "이번 경진대회로 온비드 공매정보를 활용한 다양한 앱·웹 서비스를 국민들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민간과 연계해 참신한 온비드 서비스 개발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