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도등 캄캄·소화기 압력 부족 … 세종 복합건물 소방설비 '불량'
유도등 캄캄·소화기 압력 부족 … 세종 복합건물 소방설비 '불량'
  • 김기항 기자
  • 승인 2018.01.10 11:16
  • 댓글 3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 소방본부는 찜질방 입주 복합건축물 등의 소방 점검을 해 모두 7건의 불량 사항을 적발했다고 10일 밝혔다.

충북 제천 화재 이후 일제 조사한 결과, 소화기 압력이 부족하거나 아예 소화기를 적절한 장소에 가져다 놓지 않은 곳이 있었다. 출입구 유도등 점등 상태가 좋지 않은 건물도 확인했다고 시 소방본부는 설명했다. 불법 건축물이 의심되는 사례를 발견하기도 했다.

소방본부는 5건에 대해 해당 업주에게 시정명령을 내렸다. 2건에 대해선 유관 기관과 부서에 후속 조처할 것을 통보했다. 아울러 소방본부는 제천 화재에서 문제가 된 가연성 외장재 사용 건축물 일제 조사, 다중이용시설 전수 안전점검, 전통시장 순찰 강화 등을 할 예정이다.

윤길영 대응예방과장은 "견인업체와의 협업을 통해 유사시 소방 활동 공간을 확보할 계획"이라며 "소방설비가 미흡한 곳에 대해 이달 중 보완하도록 지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메카 2018-01-10 14:30:10
소방안전이 곳곳에서 문제가 되고 있네

곽지연 2018-01-10 14:26:14
너 나모두가 안전을 우선시 해야합니다

임정균 2018-01-10 13:49:04
불특정 다수인이 출입하는 장소, 여성 전용공간은 정기적인 점검이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