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석하의 안전마당] 경찰을 믿지 못하는 세상
[서석하의 안전마당] 경찰을 믿지 못하는 세상
  • 서석하 논설위원
  • 승인 2021.12.01 05:00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흉기난동 사건에 제대로 대응하지 못하고 현장을 이탈한 경찰 2명이 대기발령 조치됐습니다. 흉기에 찔린 피해자는 아직 의식을 찾지 못하고 있습니다.   ⓒ 세이프타임즈
▲ 흉기난동 사건에 제대로 대응하지 못하고 현장을 이탈한 경찰 2명이 대기발령 조치됐습니다. 흉기에 찔린 피해자는 아직 의식을 찾지 못하고 있습니다. ⓒ 세이프타임즈

최근 인천에서 발생한 층간소음 흉기난동 사건과 관련해 경찰의 부실 대응 논란이 확산되고 있습니다.

지난 23일 사건 현장을 목격했지만 여경과 남성 경찰관 모두 현장을 이탈했다고 하는데요. 사건 당시 A경위는 권총을 B순경은 테이저건을 소지하고 있었음에도 가해자를 제압하지 못했다고 합니다.

피해자를 두고 도망가는 경찰, 대한민국 국민은 이제 스스로 자신의 몸을 지켜야하는 상황이 온걸까요 ? 앞으로 경찰청의 대처가 궁금합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