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512개 건설현장 동절기 안전 합동점검
국토부 512개 건설현장 동절기 안전 합동점검
  • 서동명 기자
  • 승인 2018.10.29 11:31
  • 댓글 4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토교통부는 29일부터 동절기 안전사고와 부실시공을 방지하기 위해 전국 건설현장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도로, 철도, 공항, 아파트, 건축물 등 512개 건설현장이 대상이다.

점검의 전문성을 확보하기 위해 민간 전문가를 포함한 11개 민관합동점검반을 구성했다.

점검 기간 동절기 사고 발생 개연성이 큰 화재 위험 공사현장과 품질관리가 곤란한 레미콘 타설 현장을 비롯해 절개지 공사, 지하굴착 공사, 하천제방 공사 등의 위험요소를 중점적으로 점검한다.

최근 수립된 건설공사 굴착공사 안전대책의 일환으로 공사장 주변의 굴착공사 현장도 점검할 계획이다.

안전관리가 미흡한 것으로 드러난 건설현장은 공사중지, 영업정지, 벌점·과태료 부과 등 조치할 예정이다.

손병석 국토부 차관은 "이번 점검으로 정부의 건설현장 안전사고 예방 의지가 전달되도록 할 예정"이라며 "연말까지 다양한 점검형태로 건설현장 점검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정이신 2018-10-30 09:47:25
벌써 겨울이 오는군요.

이히자인 2018-10-30 08:35:26
safe

ch8351 2018-10-30 08:13:11
안전점검은 필수죠

용만이 2018-10-29 14:38:57
동절기 건설현장에서 사고가 많을수 있으니 철저한 안전점검이 필요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