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유세버스에서 2명 사망 … "일산화탄소 중독 추정"
안철수 유세버스에서 2명 사망 … "일산화탄소 중독 추정"
  • 김소연 기자
  • 승인 2022.02.16 10:34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거운동 전면 중단
▲ 사진설명 ⓒ 세이프타임즈
▲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 유세 버스에서 당원 등 2명이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 연합뉴스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 유세 버스에서 당원 등 2명이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5일 천안동남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20분쯤 충남 천안시 신부동 천안터미널 인근 도로에 정차해 있던 안철수 국민의당 대선후보 유세 버스에서 50대 운전기사 A씨와 60대 충남 논산지역선대위 관계자 B씨가 숨진 것을 다른 당원이 발견해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긴급 출동한 119구급대가 현장에 도착한 당시 2명의 남성은 모두 심정지 상태였고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모두 숨졌다. 해당 차량은 45인승 버스를 안 후보의 유세 지원차량으로 최근 개조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 등은 강추위 속에 안 후보의 유세를 기다리는 과정에서 차량내에 자가발전 장치를 가동했고, 이 과정에서 일산화탄소가 일부 유출되면서 인명사고가 발생한 것으로 경찰은 추정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사망자 부검을 해봐야 정확한 사인을 알수 있을 것"이라며 "자세한 경위에 대해서는 수사중인 사안이어서 구체적으로 밝히기 곤란하다"고 말했다.

강원 원주지역에서도 국민의당 유세버스에서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추정되는 사고가 발생해 60대 운전기사 C씨가 중태에 빠졌다.

강원도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40분쯤 원주시 중앙로에 주차 중이던 유세차량 안에서 운전기사 C씨가 의식을 잃은 채 운전석에 앉아 있는 것을 유세 활동을 마치고 돌아온 국민의당 당원들이 발견하고 119에 신고했다.

C씨는 원주기독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나 의식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