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돼지열병 멧돼지 8마리 발견 '237마리째'
아프리카돼지열병 멧돼지 8마리 발견 '237마리째'
  • 박혜숙 기자
  • 승인 2020.02.21 09:42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이 19일 경기도 파주시 군내면, 연천군 백학면·장남면, 강원도 화천군 화천읍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에 걸린 멧돼지 8마리를 발견했다고 20일 밝혔다.

국립환경과학원은 20일 폐사체 8마리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를 확진하고 결과를 관계기관에 통보했다.

이로써 파주시 64건, 연천군 70건, 화천군 81건의 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이 확진됐고, 전체 237건이 됐다.

폐사체는 야생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 표준행동지침에 따라 시료 채취 후 현장 소독과 함께 매몰했다.

국립환경과학원은 파주시와 연천군에서 발견된 폐사체 6마리는 민통선 2차 울타리 안, 화천군에서 발견된 폐사체 2마리는 지난 17일 양성개체가 발견된 지점과 2.2~2.3㎞ 떨어진 곳에서 발견됐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스프 2020-02-21 17:43:57
확진자와 경쟁하듯 ... 슬픈 현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