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진GTC-강남소방서 '전기차 사고대응' 전문장비 시연회
한진GTC-강남소방서 '전기차 사고대응' 전문장비 시연회
  • 김소연 기자
  • 승인 2021.09.02 18:02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설명 ⓒ 한진GTC
▲ 한진GTC 관계자가 서울 강남소방서에서 전기차 사고대응 전문장비 시연회를 하고 있다. ⓒ 한진GTC

(세이프타임즈 = 김소연 기자) 한진GTC는 서울 강남소방서와 전기차 사고대응 전문장비 시연회를 진행했다고 2일 밝혔다.

전문장비 시연회는 전기차 사고특성을 고려해 고전압 안전을 중점으로 일반 차량사고와 차별되는 전문화 장비로 진행됐다.

차량사고 리스크와 고전압 사고 리스크가 복합된 사고유형은 현장 대원의 치명적 위험을 내포하고 있어 각별한 안전조치가 필요하다.

선보인 장비로는 고전압 배터리의 잔류에너지 소멸 목적과 재발화 요소의 완전한 제거를 위한 △에어팽창식 방전·방폭 침수조 △전기차 화재진압 전용관창 △배연밸브와 내부 주수기능을 갖춘 전기차 전용 진압포 △차량의 신속한 이동을 돕는 전기차 이동 돌리시스템 △각종 절연장비와 사고대처장비로 구성된 전기차 구조킷 등 기존 소방 보유장비에는 없는 신개념 사고대응 장비들로 선보였다.

신동진 한진GTC 대표는 "신성장 산업의 리스크에 대응하는 만큼 현장과 소통을 통해 현장대원 안전에 기여하는 장비를 개발하고자 한다"며 "불의의 사고로 한사람의 현장대원도 불행한 일이 없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 클릭하면 기사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