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 초등학교앞 통학로 무인교통단속장비 '100% 설치'
성북구, 초등학교앞 통학로 무인교통단속장비 '100% 설치'
  • 정지민 기자
  • 승인 2021.08.09 10:37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울 성북구 길음초 앞 어린이보호구역에 무인교통단속장비가 설치돼 있다.ⓒ 성북구
▲ 서울 성북구 길음초 앞 어린이보호구역에 무인교통단속장비가 설치돼 있다. ⓒ 성북구

서울 성북구는 어린이보호구역 무인교통단속장비를 지난해 20대 설치하고, 지난 상반기에 10대를 설치해 초등학교앞 100% 설치를 완료했다고 9일 밝혔다.

지난해 3월 25일 도로교통법 시행으로 어린이보호구역 무인교통단속장비 설치가 의무화됨에 따라 구는 역량을 집중해 서울시와 서울경찰청 등 신속한 협의를 통해 역점적으로 추진해왔다.

지난해 하반기부터 경찰서 합의, 국비확보, 서울시 행정예고, 서울경찰청 승인 등 빠른 절차를 거쳐 길음초 등 10개교에 무인교통단속장비를 10대 설치함으로써 초등학교앞 통학로에 100% 설치를 완료했다.

도로교통공단의 검사가 완료되면 서울경찰청에서 본격적으로 어린이보호구역 신호위반, 과속차량 단속을 시행할 예정이다.

이승로 구청장은 "초등학교앞 100% 무인교통단속장비의 확충으로 통학로에서 신호위반, 과속차량 감소 등으로 어린이보호구역 교통안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구는 어린이보호구역의 지속적인 관리를 통해 앞으로 어린이와 지역주민들 모두가 안전한 교통환경을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 세이프타임즈 후원안내 ☞ 1만원으로 '세이프가디언'이 되어 주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