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장마철 대비 전국 건설현장 특별점검 실시
국토부, 장마철 대비 전국 건설현장 특별점검 실시
  • 민경환 기자
  • 승인 2021.05.31 10:05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특별 점검반이 장마철에 대비해 아파트 건설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 세이프타임즈 DB
▲ 특별 점검반이 장마철에 대비해 아파트 건설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 세이프타임즈 DB

국토부가 1429명 규모의 특별 점검반을 구성해 장마철 건설현장 안전사고 예방에 나선다.

국토교통부는 장마 기간동안 발생할 수 있는 건설현장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전국 936개 현장을 대상으로 6월 1일부터 특별점검을 실시한다고 31일 밝혔다.

점검 대상은 △집중호우에 취약한 대규모 절개지 △지하굴착과 하천 제방을 시공하는 현장 △사고위험이 높은 건설기계를 사용하는 현장 △안전관리에 취약한 소규모 건설현장 등이다.

이러한 현장들을 대상으로 △토사유실·붕괴취약 구간 관리현황 △수해 위험요소 조치 여부 △동바리·일체형 발판 등 가시설 설치 상태를 집중 점검한다.

특히 올해는 불시점검을 30%에서 40%로 확대해 안전관리를 일상화하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이상주 국토교통부 기술안전정책관은 "올여름은 많은 국지호우가 예보된 만큼 건설현장의 위험요소들을 사전에 점검하고 개선해 우기사고를 예방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