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51주년 김기남 부회장 "100년 기업 기반 구축"
삼성전자 51주년 김기남 부회장 "100년 기업 기반 구축"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0.11.02 15:50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김기남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이 2일 수원 삼성 디지털시티에서 열린 삼성전자 창립 51주년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 삼성전자
▲ 김기남 삼성전자 대표이사 부회장이 2일 수원 삼성 디지털시티에서 열린 삼성전자 창립 51주년 기념식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2일 수원 삼성 디지털시티에서 김기남 대표이사 부회장, 김현석 대표이사 사장, 고동진 대표이사 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창립 51주년 기념식을 가졌다.

삼성전자는 코로나19 상황을 감안해 기념식 참석자를 최소화하는 등 행사를 엄숙하고 조촐하게 진행했다.

김기남 부회장은 창립 기념사를 통해 "이건희 회장님의 타계는 코로나19, 불확실한 경영 환경 등으로 어느 때보다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우리 임직원 모두에게 큰 충격과 슬픔이었다"며 "회장님의 영원한 안식을 기원한다"고 추모했다.

삼성전자는 창립 기념 영상을 통해 한 해 동안 코로나19를 극복하고 견조한 실적을 달성한 성과를 되돌아봤다.

사내 곳곳에서 방역을 위해 노력하는 임직원들의 모습, 마스크 제조기업 스마트공장 구축을 지원하고 생활치료센터로 영덕연수원을 제공하는 등 사회와 함께 했던 활동들을 살펴봤다.

삼성전자는 코로나19로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지난 3분기 66조9600억원의 사상 최대의 매출을 달성하고 브랜드가치 623억 달러로 글로벌 5위를 달성했다.

김 부회장은 "우리의 경쟁력이 최고의 인재에서 시작된 만큼 임직원간 서로 배려하고 상호 신뢰하는 문화를 만들고 사회적 책임을 다해 미래 사회에 공헌하는 지속가능한 100년 기업의 기반을 구축해야 한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