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 성내도서관 "어르신 전화주시면 책 배달해 드립니다"
강동 성내도서관 "어르신 전화주시면 책 배달해 드립니다"
  • 이선욱 기자
  • 승인 2021.03.05 21:11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강동구립 성내도서관은 코로나19로 야외활동이 어려운 노년층 주민의 편리한 도서 이용을 위해 무료택배대출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고 5일 밝혔다.

이 서비스는 2016년부터 운영해 온 서비스이지만 코로나19로 인한 도서관 방문이 어려워진 노인들을 대상으로 절차를 간소화해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대상은 대출 회원 중 강동구 거주 65세 이상 노년층이다. 책이 도서관에 소장돼 있는지 확인한 후 전화로 책을 신청하고, 반납도 전화를 통해서 가능하다.

이전의 신청서 제출을 통한 대출보다 훨씬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1인 최대 6권까지 대출 신청이 가능하며 대출기간은 30일이다.

성내도서관 관계자는 "노년층 주민들이 보다 도서를 편리하게 이용함으로써 보편적 문화예술 권리를 누릴 수 있도록 했다"며 "일반 이용자들을 위해서도 다양한 독서문화서비스 제공에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내용은 전화 (☎02-2045-7925)나 도서관 홈페이지(www.gdlibrary.or.kr/intro/main.do)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