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력원자력, 홍천 감자 구매해 경주시 전달 … 1석 2조 효과
한국수력원자력, 홍천 감자 구매해 경주시 전달 … 1석 2조 효과
  • 이상종 기자
  • 승인 2020.03.20 16:00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19일 한수원은 홍천에서 감자를 구입해 경주시에 전달 했다.ⓒ 한국수력원자력
▲ 지난 19일 한수원은 홍천에서 감자를 구입해 경주시에 전달 했다.ⓒ 한국수력원자력

한국수력원자력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민과 취약계층 지원에 발벗고 나섰다.

한수원은 지난 19일 신규 양수발전소가 건설될 홍천 지역 농민들을 돕기 위해 홍천군으로부터 감자 300박스를 구입해 한수원 본사가 위치한 경주시에 전달했다고 20일 밝혔다. 전달된 감자는 취약계층에 지원된다.

한수원은 코로나19로 인한 소비위축으로 농민들이 어려움을 겪고, 취약계층 지원도 발길이 끊겼다는 소식에 이번 지원 방안을 마련하게 됐다.

권택규 양수건설처장은 "코로나19로 시름에 빠져있는 농민과 소외계층 이웃을 돕는 일에 한수원이 조금이나마 힘을 보탤 수 있어 다행이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지역상생 활동을 통해 '같이의 가치'를 실천해 지역과 함께 발전하는 한수원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한수원은 충북도 영동군에 500MW, 강원도 홍천군에 600MW, 경기도 포천시에 750MW 규모로 양수발전소 건설을 추진하고 있다. 2029년~2031년에 각각 준공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Ksy1146 2020-03-21 06:59:12
많은 농산물을 정부에서 보상이든 거둬들여 보관하여 농민을 살여야 국민들이 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