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로공사, 28개 하도급사와 안전사고 예방 합동 대책회의
도로공사, 28개 하도급사와 안전사고 예방 합동 대책회의
  • 정지민 기자
  • 승인 2021.06.17 16:22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설명 ⓒ 한국도로공사
▲ 한국도로공사가 28개 하도급사 대표들과 고속도로 건설현장의 중대재해 근절을 위한 합동 대책회의를 열고 있다. ⓒ 한국도로공사

한국도로공사는 17일 28개 하도급사 대표들과 고속도로 건설현장의 중대재해 근절을 위한 합동 대책회의를 열었다.

이번 회의는 건설공사 현장의 최일선에서 작업하는 하도급사들의 안전관리 강화방안에 대한 의견과 애로사항을 청취하기 위해 열렸다.

참여 하도급사 대표들은 원·하도급사의 이원화되고 수직적인 안전관리체계를 협업적이고 수평적인 관계로 전환할 필요가 있으며, 안전관리지출에 대한 비용 인정 등 안전관리비 현실화에 대한 대책을 요구했다.

한국도로공사는 안전신호수 투입비용과 안전시설 구축비용을 설계에 반영하는 등 하도급사의 안전관리 여건 개선을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회의를 통해 외국인과 미숙련자 등 취약근로자의 안전관리 대책으로 위험작업에 대한 단독작업 금지, 안전수칙 불이행자에 대한 즉시 퇴출 등을 논의했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현장 중심의 안전강화를 통해 정부의 사망자 줄이기 정책에 적극 부응하고, 중대재해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 세이프타임즈 후원안내 ☞ 1만원으로 '세이프가디언'이 되어 주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