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가을 개인전 '바람과 물결' 19일까지 제주도 아트인 명도암
김가을 개인전 '바람과 물결' 19일까지 제주도 아트인 명도암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0.08.10 22:31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문화재단 신진예술가 4기 김가을 작가가 제주도 아트인 명도암에서 오는 19일까지 '바람과 물결(Wind and wave)'초대전을 연다.

동양화가인 김가을 작가는 2018년 충남신진예술가로 선정돼 2년간 충남문화재단에서 예술활동 지원을 받았다.같은 신진예술가로 구성된 예술단체 '화무악'에 소속돼 타 예술장르와의 융합을 통해 실험적인 작품 활동을 활발하게 이어오고 있다. 

특히 이번 전시회는 마블링 기법을 활용해 자연과 시간을 자유롭게 표현하는 김가을 작가와 충남과 제주도에서 활동하는 타 분야 예술가들이 실험적인 융합 작업을 선보인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충남신진예술가 5기 고우리 시인과 제주의 김효은 캘리그라피스트가 함께 하는 전시회는 바람과 물결을 주제로 3인의 작가가 그림과 시와 글씨로 하나가 돼 흐르는 시간과 같은 바람과 물결을 표현한다.

김가을 작가는 오는 9월 충남 보령의 모산조형미술관에서 같은 주제로 초대전도 이어갈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노비아 2020-08-10 22:55:54
여름이 멋진 제주에서 만나는 김가을 작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