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열화상 '드론'으로 산림재해 막는다
산림청, 열화상 '드론'으로 산림재해 막는다
  • 전만기 기자
  • 승인 2020.02.27 15:10
  • 댓글 2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열화상 드론 활용 교육을 영상회의로 진행하고 있다.  ⓒ 산림청
▲ 열화상 드론 활용 교육을 영상회의로 진행하고 있다. ⓒ 산림청

산림청은 26일 봄철 산불에 대비한 열화상 드론 활용 교육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당초 교육은 5개 지방산림관리청 드론 담당자를 대상으로 26일부터 27일까지 2일간 충북 보은 소재 드론 전용 비행장에서 개최될 예정이었지만, 최근 코로나19 심각 단계 격상에 따라 영상회의로 변경했다.

교육 내용은 산불 발생 때 열 영상을 활용한 화선·잔불 추출과 산불상황관제시스템으로 실시간 영상전송과 현장사진 실시간 매핑 지원이다.

이는 산불 진화 계획 수립과 진화에 꼭 필요한 첨단 기술로, 야간산불에 매우 유용하게 활용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지난겨울 날씨가 예년보다 기온이 높고 적설량도 적어 날씨가 건조해 봄철 산불 발생의 우려가 크다. 

산림청은 드론 등의 첨단 기술을 활용해 신속하고 효율적인 산림재해 대응 체계를 마련하고 있다.

2019년 8월 신설된 산림청 벤처형 조직인 스마트산림재해대응단에서는 국민 편의 증진과 산림 현장의 업무 효율 향상을 위해 다양한 과제를 추진하고 있다.

이현주 산림청 스마트산림재해대응단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인 교육을 통해 현장 직원들이 산림에 첨단 기술을 활용할 수 있는 능력을 키우겠다"며 "산림재해에 효과적으로 대응해 국민의 안전과 산림자원 보호에 이바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태양 2020-02-28 12:07:26
드론의 역할은 무궁무진합니다. 적극 활용해요

야옹이 2020-02-28 08:18:59
산림 보호를위한 방법 화재여방 일석이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