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연휴 쓰레기 배출일 자치구마다 달라요
설 연휴 쓰레기 배출일 자치구마다 달라요
  • 김희리 기자
  • 승인 2020.01.14 10:07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 연휴 동안 서울시가 청소 종합대책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자치구마다 쓰레기 배출일이 다르기 때문이 확인해야 한다.

시는 설날 전·중·후로 나눠 자치구별 생활폐기물 수거대책과 민·관 합동 대청소를 한다.

오는 20~23일은 도심지역과 골목길에서 공무원, 환경미화원, 주민 등 5만여명이 대청소를 한다. 연휴 전 쓰레기는 수도권매립지와 자원회수시설 등 폐기물처리시설로 반입한다.

연휴 때는 청소 상황실을 운영하고, 순찰과 민원을 처리할 계획이다. 이때 자치구마다 쓰레기 배출일이 다르므로 주의해야 한다. 시 자원회수시설과 수도권매립지의 반입일이 다르고, 환경미화원이 쉬기 때문이다.

첫날인 24일은 동작구만 쓰레기를 배출하고, 25일은 모든 자치구에서 수거하지 않는다. 또한 26일은 종로·성동·동대문·중랑·성북·강북·도봉·은평·양천·강서·구로·금천·영등포·관악·송파·강동구 등 16개구에서 배출할 수 있다. 마지막 날인 27일은 동작구를 제외한 자치구에서 배출할 수 있다.

설 연휴 기간에는 자치구에 청소 상황실 26개를 운영한다. 청소 순찰기동반 488명이 청소민원을 처리하기로 했다. 청소 순찰기동반은 매일 도심지역과 도로에 쓰레기가 쌓이지 않도록 관리한다.

아울러 자치구 환경미화원 1만2176명이 특별 근무를 한다. 연휴 동안 도로를 청소하고 생활폐기물을 수거한다.

28일부터는 연휴 동안 밀린 쓰레기를 처리하고, 주민이 마무리 청소를 한다.

권선조 시 생활환경과장은 "쓰레기 수거 등 청소대책 추진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시민 여러분께서도 음식물쓰레기를 줄이고, 자치구별 쓰레기 배출날짜와 시간을 준수해 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먼지 2020-01-15 09:48:36
그렇군... 숙지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