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식품부, 과일·채소류 폭염 피해 예방 … 스프링클러·영양제 지원
농식품부, 과일·채소류 폭염 피해 예방 … 스프링클러·영양제 지원
  • 이찬우 기자
  • 승인 2021.07.30 09:56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시민이 서울 서대문구 독립문 영천시장에서 과일을 사고 있다. ⓒ 세이프타임즈 DB
▲ 한 시민이 서울 서대문구 독립문 영천시장에서 과일을 사고 있다. ⓒ 세이프타임즈 DB

농림축산식품부는 최근 지속되는 폭염으로 인한 과일·채소류 등 농작물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지자체·농진청·농협 등 관계기관과 협력해 피해 예방 대응조치를 더욱 강화하고 농산물 수급 안정에 필요한 조치를 빈틈없이 챙길 것이라고 30일 밝혔다.

과일·채소류는 폭염과 고온에 지속 노출되면 과일류는 햇볕 데임 피해, 비대 부진과 착색 지연 등 품질 저하, 채소류는 식물체가 연약해지고 시듦 등 상품성이 저하될 수 있다.

농식품부는 농가와 생산자단체를 대상으로 폭염·고온 대비 농작물 관리요령을 사전에 제공하고 안정적인 생산을 위한 피해 예방 현장 컨설팅과 약제, 장비 등을 지원하고 있다.

농식품부는 지자체와 품목단체, 지역농협 등을 통해 폭염 시 과수원 미세 살수장치 스프링클러, 시설하우스 환풍과 차광시설 등을 제때 가동하도록 농작물 관리요령을 안내하고 있다.

또한 폭염의 장기화로 피해가 늘어나는 것을 미리 방지하기 위해 피해 예상 지역과 품목에 대한 정보도 신속하게 제공할 예정이다. 농진청, 도 농업기술원의 전문가들로 현장 기술지원단을 구성해 폭염 피해 예방과 생육 관리를 위한 현장 기술 지도를 지난 14일부터 진행하고 있다.

아울러 미세 살수장치, 환풍기, 차광시설 등 폭염 피해 예방 장비가 제때 설치되도록 올해 초부터 과수고품질시설현대화, 시설원예현대화 사업비 집행을 독려해 왔다.

이어 고온·강한 일사에 민감한 고랭지배추는 생산 공백 발생에 대비해 예비 묘 130만 주를 확보해 지난달부터 공급하고 있다. 과실이 햇볕에 직접 노출되는 사과와 단감은 햇볕 데임 등 폭염 피해 최소화를 위해 탄산칼슘 제재를 지난 27일부터 공급하고 있다.

폭염 이후에는 농작물의 2차 피해 방지를 위한 약제와 수세 안정 등을 위한 영양제를 즉시 지원할 계획이다.

농식품부는 피해 예방조치 외에 긴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대응을 통해 생활물가에 민감한 과수·채소류의 수급을 빈틈없이 챙길 예정이다.

농식품부를 중심으로 관계기관과 '주요 농축산물 물가 관리 비상대책반'을 구성해 농작물 작황 현황을 수시 점검하고 피해 발생 시 조속한 물가 안정 조치를 지원할 수 있도록 대응 체계를 갖췄다. 정부 비축, 계약재배 등 물량을 선제적으로 확보해 여름철 수급 불안에 대비할 계획이다.

배추, 무의 정부 비축 물량을 전년 대비 3배 이상 확대하고 사과, 배의 추석 전 계약 출하 물량도 전년 대비 1.3~2배 확대한다.

추석 성수기를 포함해 공급 부족 등 수급 불안 발생 시 비축 계약 출하 물량, 채소가격안정제와 출하 조절시설 물량 등 정부가 가용할 수 있는 수급조절 물량을 총동원해 시장에 탄력적으로 방출해 가격 급등을 방지할 예정이다.

농식품부는 주 단위로 주요 과일·채소류 피해 현황, 주산지 동향 등 수급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도매시장별 경락 정보와 반입량 정보를 산지와 공유해 시장 상황에 따라 산지의 제때 출하를 유도할 계획이다.

권재한 농식품부 유통소비정책관은 "당면과제인 폭염 외에도 여름철은 기상 변화 요인이 큰 만큼 피해 발생 시 피해 현황과 수급 상황을 신속히 파악해 2차 피해를 줄이는 것이 중요하다"며 "농업 재해로 인한 피해가 농업인과 소비자의 가계 부담으로 이어지지 않도록 모든 수단을 동원해 농산물 수급 관리를 빈틈없이 챙기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 세이프타임즈 후원안내 ☞ 1만원으로 '세이프가디언'이 되어 주세요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용만이 2021-07-30 10:40:20
농촌을 살립시다,
과일를 많이 구입 하셔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