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충북 최초 '최고농업인' 16명 선정
괴산군, 충북 최초 '최고농업인' 16명 선정
  • 박흠찬 기자
  • 승인 2020.08.21 08:10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충북 괴산군 농업기술센터가 최고농업인 선정 심의회를 진행하고 있다. ⓒ 괴산농업기술센터
▲ 충북 괴산군 농업기술센터가 최고농업인 선정 심의회를 진행하고 있다. ⓒ 괴산농업기술센터

충북 괴산군이 도 최초로 '최고농업인'을 선정했다.

괴산군은 농·축산업에 헌신하며 지역농업발전에 공적이 뚜렷한 8개 부문 농업인 16명을 최고·우수 농업인으로 선정했다.

군은 지난 4월 읍·면장과 농업 관련 기관·단체장이 추천한 31명의 후보자를 접수, 5~7월까지 농업산·학협동 심의회의 1차 서류심사와 2차 현지심사를 거쳐 최종 수상자를 2명씩 뽑았다.

군은 선정된 최고농업인들의 우수사례를 공유하기 위해 영농사례집을 제작하고 청년농업인과 귀농·촌인 등 신규농업인들의 멘토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제반 여건을 조성할 방침이다.

강연진 괴산농업기술센터 인력육성팀장은 "농업인의 전문성과 기술 전파력, 지역사회 발전 기여도 등의 기준에 따라 엄격한 심사를 거쳐 최고농업인을 선정했다"며 "앞으로 청년농업인과 멘토들이 괴산군 최고 농산물 생산의 토양을 닦고, 농가소득 향상과 농업환경 개선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최고농업인에 대한 시상은 오는 11월 11일 농업인의 날과 유기농 페스티벌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