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중대재해처벌법 앞두고 '안전기술부사장' 공채
가스공사, 중대재해처벌법 앞두고 '안전기술부사장' 공채
  • 배재범 기자
  • 승인 2021.12.02 11:24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한국가스공사는 안전기술부사장직을 공개 모집한다. ⓒ 한국가스공사
▲ 한국가스공사는 안전기술부사장직을 공개 모집한다. ⓒ 한국가스공사

한국가스공사는 안전기술부사장 공개 모집을 공고하고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서류를 접수한다고 2일 밝혔다.

한국가스공사는 안전관리 분야의 전문성과 풍부한 경영 노하우를 갖춘 인재를 발탁하기 위해 한국가스공사 최초로 지원 자격을 외부 인사로 한정해 채용 절차를 진행한다.

한국가스공사가 안전기술부사장을 외부공모한 이유는 내년도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에 발맞춰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회사로 완전히 탈바꿈시키기 위해서다.

가스공사는 기존의 조직 운영 관행에서 탈피해 변화와 혁신을 이끌 외부 전문가를 영입, 안전 분야 핵심 기술력을 확보해 사업 역량을 한층 더 제고해 나갈 방침이다.

지원서·자기소개서·직무수행계획서·개인정보 제공 동의서 등을 구비해 오는 8일까지 가스공사 홈페이지를 통해 제출하면 된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내년도 중대재해처벌법 등의 시행으로 안전경영의 중요성이 높아짐에 따라 무엇보다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삼아 국민에게 신뢰받는 공기업으로 자리매김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한국 에너지 산업의 새로운 가치를 창조할 전문성과 도덕성을 겸비한 인재들의 적극적인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