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순환골재공장서 컨베이어벨트에 끼인 50대 노동자 사망
인천 순환골재공장서 컨베이어벨트에 끼인 50대 노동자 사망
  • 민경환 기자
  • 승인 2021.02.23 12:12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3일 오전 12시 30분쯤 인천 순환골재 공장에서 기계 끼임 사고가 발생해 노동자 1명이 사망했다. ⓒ 인천 서부소방서
▲ 23일 오전 12시 30분쯤 인천 순환골재 공장에서 기계 끼임 사고가 발생해 노동자 1명이 사망했다. ⓒ 인천 서부소방서

인천경찰청 광역수사대는 서구 오류동 한 순환골재 공장에서 50대 남성이 야간 근무 중 컨베이어 벨트에 끼여 숨졌다고 23일 밝혔다.

수사대에 따르면 중국 동포 A(54)씨는 이날 0시 30분께 컨베이어 벨트에 끼였다. 이 사고로 A씨가 팔과 목 등을 크게 다쳐 현장에서 숨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 당국은 A씨의 동료 노동자들과 함께 그를 기계에서 빼냈으나 이미 숨진 상태였다.

A씨는 공장 내 컨베이어 벨트에 끼인 이물질 제거 작업을 하고 있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해당 컨베이어벨트는 콘크리트 등 건설폐기물을 잘게 부스러뜨린 뒤 자석을 이용해 철근을 골라내는 자력선별기와 연결돼 있다.

공장 운영업체는 건설폐기물을 분쇄한 뒤 철근, 모래, 자갈 등을 분리해 다시 판매하는 업체로 파악됐다. A씨는 6개월가량 해당 공장에서 근무했다.

사고 당시 해당 공장은 A씨 이외에도 10여명이 함께 야간 근무를 하고 있었으나 안전관리자는 없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공장은 노동자들의 교대 근무로 주야간에 모두 가동해왔다.

경찰은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하는 등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공장 관계자 등을 상대로 사고 당시 안전 수칙 준수 여부 등을 확인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인천은 지난달 28일에도 80대 노동자가 컨베이어 벨트에 끼여 사망했다. 한 폐기물처리업체 공장에서 청소작업 중 컨베이어 벨트가 갑자기 작동하면서 사고를 당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kksy09 2021-02-23 15:15:19
컨배인밸트. 사고는 항상 주의가 필요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