엔티엘 의료재단, 서영대와 '임상병리사 양성' MOU 체결
엔티엘 의료재단, 서영대와 '임상병리사 양성' MOU 체결
  • 이다혜 기자
  • 승인 2019.12.05 09:42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엔티엘 의료재단과 서영대 관계자들이 지난달 29일 엔티엘 의료재단 회의실에서 MOU를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엔티엘의료재단
▲ 엔티엘 의료재단과 서영대 관계자들이 지난달 29일 엔티엘 의료재단 회의실에서 MOU를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엔티엘의료재단

의료법인 엔티엘 의료재단이 지난달 29일 서영대와 산학협력협약을 위한 MOU 체결을 가졌다고 5일 밝혔다. 협약식은 엔티엘 의료재단에서 맺어졌다.

체결식에는 신현수 엔티엘의료재단 이사장, 김태희 엔티엘헬스케어 대표이사, 김순곤 서영대 부총장, 이지웅 임상병리과학과장 교수, 이민우 고려대 보건과학대학 연구교수(분자진단연구회장) 등이 참석했다.

MOU 체결은 임상병리사 인력양성과 양질의 의료보건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체결됐다.

두 기관은 △취업정보와 취업기회 제공 △학술정보와 인적 교류 △현장실습교육 운영과 지원 △현장실무중심 교육과정 개발 △교육시설과 기자재 활용 등에 협력키로 협의했다.

이지웅 임상병리학과장은 "4차산업혁명을 준비하는 보건의료기술분야 인재 양성과 관련학과와 공동 연구개발을 통해 협력발전과 역량강화를 도모하겠다"고 말했다.

신현수 엔티엘 의료재단 이사장은 "산학협력을 통해 지역발전과 4차산업혁명 시대를 위한 보건의료 인재 육성을 증진할 수 있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순곤 서영대 부총장은 "학생들에게 취업정보를 주고, 국내 인재 양성을 활성화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엔티엘의료재단은 자궁경부의 형태학적 이상 유무를 검사해 자궁경부암을 조기 진단하는 텔레써비코(자궁경부확대촬영검사)를 제공하면서 여성암 예방에 앞장서 왔다. 정기적으로 이주 노동자 건강검진을 지원하고, 장애인복지시설을 후원하는 등 지역 상생 활동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