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정몽구재단, 사회문제 해결 '임팩트 스타트업' 모집
현대차그룹·정몽구재단, 사회문제 해결 '임팩트 스타트업' 모집
  • 배재범 기자
  • 승인 2022.03.16 15:35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그룹과 현대차 정몽구 재단이 'H-온드림 스타트업 그라운드'에 참여할 스타트업을 모집한다고 16일 밝혔다.

H-온드림 스타트업 그라운드는 현대차그룹과 재단이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임팩트 스타트업을 발굴-육성-투자하는 사업이다.  사업은 △예비 창업·법인 3년차 스타트업의 시장 검증 지원 A트랙 △연 매출 1억원 이상 스타트업의 성장 가속화 지원 B트랙 △현대차그룹과 협력해 환경 문제를 해결 프로젝트 지원 C트랙 등 으로 운영된다.

현대차그룹과 재단은  A트랙 20팀,  B트랙 5팀,  C트랙에서 3팀을 선발해 28개팀에게 재정적인 지원에 더해 코워킹 스페이스, 컨설팅, 펠로 네트워킹 등을 제공한다.

특히 C트랙에 선발된 팀에게는 프로젝트 종료 후 후속 평가를 진행해 우수한 성과를 거뒀음이 확인될 경우 추가 인센티브 5000만원을 지급해 장기적인 프로젝트를 추진할 수 있는 재정적·심리적 원동력을 제공할 계획이다. 

현대차그룹과 재단은 △주제별 멘토링 △맞춤성장 컨설팅 △법률·세무 자문 등 다양한 성장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고용노동부와 협력해 임팩트 투자 네트워킹을 위한 'H:IR–사회적 경제 행사'를 개최해 선발된 스타트업들을 맞춤 지원한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국내 최장, 최대 규모의 임팩트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인 H-온드림 스타트업 그라운드에 역량 있는 스타트업들의 많은 관심과 지원이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현대차그룹과 재단은 청년 기업가의 가능성을 실현하고 사회 문제 해결에 앞장서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