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 회장, 미국 조지아주 상원의원과 회동 … ESG 중심 경제협력
최태원 회장, 미국 조지아주 상원의원과 회동 … ESG 중심 경제협력
  • 김소연 기자
  • 승인 2021.11.10 13:18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최태원 SK회장(왼쪽)이 존 오소프 미국 조지아주 상원의원과 회동을 갖고 있다. ⓒ SK
▲ 최태원 SK회장(왼쪽)이 존 오소프 미국 조지아주 상원의원과 회동을 갖고 있다. ⓒ SK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한국을 찾은 존 오소프(Jon Ossoff) 미국조지아주 상원의원을 만나 ESG를 중심으로 한 양국간 경제협력 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10일 SK에 따르면 최 회장은 서울 종로구 SK서린사옥에서 오소프 의원, 크리스토퍼 델 코소(Christopher Del Corso) 주한 미국 대사대리 등과 만찬을 겸한 회동을 가졌다.

최 회장과 오소프 의원은 ESG에 기반한 성장이라는 공통의 관심사로 배터리와 배터리 소재, 수소 등 그린 비즈니스에서의 양국간 협력은 물론 온실가스 감축 등 기후변화 대응 노력 등 폭넓은 주제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최 회장은 "SK그룹은 배터리와 수소 등 친환경 비즈니스에 대한 과감한 투자로 미국 내 온실가스 감축과 안정적인 배터리 공급망 구축과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해 나갈 예정"이라며 "SK그룹의 미국 내 투자는 단순히 돈을 버는 것이 목적이 아니라 미국 내 환경문제, 일자리 문제 등 사회문제를 해결하면서 함께 성장하는 데 있다"고 강조했다.

오소프 의원은 "SK와 조지아주 더 나아가 한미 양국이 다양한 분야에서 협력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SK그룹 관계자는 "최태원 회장이 강조하는 글로벌 스토리는 ESG 경영을 기반으로 서로 협력해 성장하는 모델이라는 점에서 여러 글로벌 리더들로부터 공감대를 얻고 있다"며 "SK만의 성장이 아닌 협력 국가의 다양한 이해관계자와 빅립을 얻는 방식이 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