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병원 진료비 '한번결제 시스템' 도입 … 공공의료기관 최초
서울대병원 진료비 '한번결제 시스템' 도입 … 공공의료기관 최초
  • 이민우 전문위원·이학박사
  • 승인 2021.10.13 15:51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대병원은 공공의료기관 최초로 14일부터 진료비 한번결제 시스템을 운영한다.

13일 서울대병원에 따르면 진료비 한번결제 시스템이란 모든 진료·검사·치료를 마친 뒤 일괄 수납하는 프로세스를 말한다. 앞으로는 귀가 전 한 번만 수납하도록 관련 절차를 개선했다.

이를 통해 불필요한 이동이 최소화되고 대기시간도 대폭 감소함에 따라 환자 편의가 극대화 될 전망이다. 특히 전체 검사항목 80%가 선수납으로 운영됐던 만큼, 한번결제의 실효성은 더 클 것으로 기대된다.

한번결제 시스템 도입 후 예상되는 불편함을 해소하기 위한 방안도 마련했다. 환자가 향후 수납하게 될 금액을 대략이나마 알 수 있도록 예상 진료비 안내문을 배부한다.

환자의 알 권리를 보장함과 동시에 진료비 부담을 완화하기 위한 첫 걸음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연수 서울대병원장은 "진료비 한번결제 시스템 시행으로 더 나은 고객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며 "우리 병원이 보다 편안한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환자 중심 서비스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