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중고 의류 재활용 '제2의 생명' 캠페인 … 빈티지로 교환
LG전자, 중고 의류 재활용 '제2의 생명' 캠페인 … 빈티지로 교환
  • 신승민 기자
  • 승인 2021.04.20 11:32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중고 의류 재활용 '제2의 생명' 캠페인 ⓒ LG전자
▲ 중고 의류 재활용 '제2의 생명' 캠페인 ⓒ LG전자

LG전자가 미국에서 중고 의류를 재활용하는 '제2의 생명(Second Life)'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20일 밝혔다.

중고 의류 재활용이 환경보호에 도움이 된다는 인식을 미국 지역사회에 알리고 필요한 단체에 도움을 주고자 캠페인을 준비했다.

오는 25일 로스엔젤레스를 시작으로 다음달 9일까지 7개 도시를 순회하며 중고 의류를 수거할 계획이다.

많은 사람들의 참여를 유도하기 위해 수거 현장에서 의류 교환 이벤트도 펼친다.

갖고 온 중고 의류를 수거 현장에 마련된 빈티지 패션 스토어에서 새로운 의류로 바꿔준다.

LG전자는 캠페인이 미국에서 발생하는 의류 폐기물을 줄일 수 있어 환경보호에 도움이 되고 필요한 단체에 기부해 지역사회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LG전자는 로스엔젤레스에 세탁 센터를 마련해 수거한 중고 의류를 보다 깨끗한 상태로 기부할 계획이다.

윤태봉 LG전자 북미지역대표 겸 미국법인장 부사장은 "이번 중고 의류 재활용 캠페인을 통해 의류 폐기물에 대한 인식을 높여 환경보호를 실천하고 지역사회에 도움을 주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