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고효율 태양광 모듈 신제품 '네온 H' 출시
LG전자, 고효율 태양광 모듈 신제품 '네온 H' 출시
  • 오해빈 기자
  • 승인 2021.04.07 16:15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고효율 태양광 모듈 '네온 H' 시공 모습 ⓒ LG전자
▲ 고효율 태양광 모듈 '네온 H' 시공 모습 ⓒ LG전자

LG전자가 고효율 태양광 모듈 신제품 '네온 H'를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네온 H는 셀 구조가 전면뿐 아니라 후면에서도 빛을 받아들이는 양면발전 구조로 발전량이 증가한다.

기온 증가에 따른 발전효율 변화도 -0.33%/℃로 P타입 대비 상대적으로 낮아 안정적인 사용이 가능하다.

네온 H는 셀 한 장을 2개로 분할해 서로 연결하는 하프컷 기술을 적용해 고효율을 구현한 제품이다.

하프컷은 셀을 나눠 사용하기 때문에 각 셀에서 발생하는 저항이 낮아져 전력 손실이 최소화 된다.

LG전자는 신제품에 21.2%의 모듈 효율을 달성했다. 모듈 효율은 단위면적당 태양에너지를 전기에너지로 변환하는 비율을 의미한다.

이 값이 높을 수록 동일한 태양광 설치면적에서 생산하는 전력량이 늘어난다. 신제품의 출력은 업체 최고 수준인 390W다.

LG전자는 이 제품에 대해 25년이 되어도 초기 출력 90.6%까지 발전성능을 유지한다는 것을 무상 보증한다.

LG전자는 이 제품을 이번 달부터 한국, 미국, 독일, 프랑스, 영국 호주 등 글로벌 시장에 순차 출시할 계획이다.

국내 시장에 출시되는 제품은 시장 특성에 맞춰 출력 450W 출력, 모듈 효율 20.5%를 구현했다.

글로벌 태양광 시장은 올해 약 180GW 규모에서 2024년 240GW까지 꾸준히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김석기 LG전자 상무는 "업계 최고 수준 고효율 태양광 모듈 신제품으로 글로벌 태양광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