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외계층·지역 210곳 '미디어 나눔버스' 체험 지원
소외계층·지역 210곳 '미디어 나눔버스' 체험 지원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1.03.24 22:36
  • 댓글 2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학생들이 '미디어 나눔버스'를 체험하고 있다. ⓒ 시청자미디어재단
▲ 학생들이 '미디어 나눔버스'를 체험하고 있다. ⓒ 시청자미디어재단

TV와 라디오를 통해 보고 듣던 뉴스와 기상정보 등을 버스 안에서 내가 직접 만들어볼 수 있는 기회가 찾아온다.

방송통신위원회는 센터를 직접 방문하기 힘든 노인과 장애인 등 미디어교육을 받기 어려웠던 소외계층의 미디어 이해와 활용을 돕기 위해 올해로 5년째 '찾아가는 미디어 나눔버스'를 운영한다고 24일 밝혔다.

미디어 나눔버스는 미디어 제작시설과 장비를 탑재한 이동형 체험스튜디오 차량으로 경기 하남시 남한중학교를 시작으로 210곳을 찾아가 미디어 소외계층에게 다양한 미디어 체험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주요 프로그램은 아나운서·기자가 돼보는 영상미디어 체험, DJ·리포터 역할을 맡아 라디오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라디오 체험 등 다양한 미디어 분야를 직접 경험해볼 수 있는 내용으로 구성됐다.

유명 크리에이터가 미디어 나눔버스를 체험하고 이를 유튜브에 소개하는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만들 예정이다.

지원 대상은 △소외계층 지원 기관·단체·모임 △지역민 대상 행사·박람회 등 운영 기관 △자유학년제를 시행하는 중학교 등으로 올해는 센터 방문이 어려운 읍·면지역의 기관과 단체를 우선 지원한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노비아 2021-03-25 07:32:31
조금이라도 도움이된다면

야옹이 2021-03-25 06:20:50
좋긴한데 얼마나 소외계층에 효과가 있을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