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2030년까지 주택 12만9000호 공급한다
대전시 2030년까지 주택 12만9000호 공급한다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1.03.17 21:12
  • 댓글 2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전시가 2030년까지 주택 12만9000호를 공급한다. ⓒ 대전시
▲ 대전시가 2030년까지 주택 12만9000호를 공급한다. ⓒ 대전시

대전시가 2030년까지 주택 12만9000호를 공급한다. 청년·신혼부부 공공임대 주택공급을 통해 시민 주거안정과 청년가구 정착지원에 집중한다.

대전시는 17일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2030년 대전시 주거종합계획'을 주거정책심의위원회에서 심의했다고 밝혔다.

대전시 주거종합계획은 대전시의 주거정책 기본방향과 목표를 제시하기 위한 계획으로 '주거 기본법'에 따라 10년 단위로 수립한다.

계획에 따르면 주거정책 기본방향을 저소득층 주택지원과 가구특성별·생애주기별 맞춤형 주거복지 강화로 설정했다.

특히 무주택이나 임차가구 누구나 부담 가능한 공공주택을 지속적으로 확보키로 했다. 시민 주거안정과 주거 수준 향상을 목표로 중장기 주택 수급과 공급계획을 추진한다.

주거종합계획의 비전은 '시민이 행복한 주거 안심, 대전'으로 정했다. 이를 달성하기 위해 시는 △주택수급 체계 구축 △안심주거복지 실현 △스마트주거환경 조성 등 3대 목표 설정했다.

시는 2030년까지 단계적으로 실현할 추진전략을 제시하고 이를 실현하기 위한 중장기 세부 추진과제를 마련했다.

2030년까지 주거종합계획의 주거정책 지표는 △주택보급률을 선진국 수준인 113% △1000명당 주택수 498호 △공공임대주택 재고율은 현재 10%를 목표로 하고 있다.

월소득 중 주거부담 비율은 현재의 12.5%에서 10.0%로 낮춘다.

최저주거기준 미달 가구도 5.3%에서 1.0%로  4.3%감소시키고 노후 공공임대주택 1만호 개량을 목표로 하고 있다.

대전시는 "시민의 주거안정을 위한 균형있는 주택공급 및 주거복지 향상이 기대된다"며 "이러한 주거정책이 차질없이 이행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 세이프타임즈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삼다도 2021-03-18 06:12:29
서울에 집갑 내려가겠지요

제노비아 2021-03-17 23:09:14
집걱정없이살기좋은대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