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연천서 돼지열병 '의심' 4마리 신고
경기 연천서 돼지열병 '의심' 4마리 신고
  • 김희리 기자
  • 승인 2019.10.16 16:16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림축산식품부가 16일 경기 연천군 신서면 돼지농장 1곳(1760여두 사육)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의심축 신고가 접수됐다고 이날 밝혔다.

농장주가 이상증상을 포이는 비육돈 4마리를 확인해 경기도에 신고했다. 해당 돼지는 폐사했다.

반경 500m 안에는 다른 농장이 없지만, 3㎞ 안에 5700마리를 키우는 농장이 있다.

농식품부는 해당 농장에 초동방역팀을 투입했다. 사람, 가축 및 차량 등에 대한 이동통제, 소독 등 긴급방역을 하고 있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소독 등 철저한 방역조치를 하고 의심증상이 없는지 면밀히 관찰해야 한다"며 "이상이 있는 경우에는 가축방역기관 등에 신속하게 신고해 달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용만이 2019-10-17 08:52:07
돼지 열병 언제까지 갈것인지 확실한 조사가 필요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