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포의 내리막길' 부산 신모라 교차로 '안전 대수술'
'공포의 내리막길' 부산 신모라 교차로 '안전 대수술'
  • 김도수 기자
  • 승인 2019.03.10 11:35
  • 댓글 1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지난 2월 부산 신모라교차로에서 6중 추돌 사고가 발생했다.  ⓒ 독자 김현태 제공
▲ 지난 2월 부산 신모라교차로에서 6중 추돌 사고가 발생했다. ⓒ 독자 김현태 제공

대형 화물차 사고가 끊이질 않아 '공포의 내리막길'로 불리는 부산 백양터널~신모라교차로 구간에 교통 안전시설물이 보강된다.

부산경찰청은 최근 관계기관과 합동 컨설팅을 하고 사고예방을 위한 대책을 수립했다고 10일 밝혔다. 합동 컨설팅에는 부산경찰청, 사상경찰서, 부산시, 사상구, 도로교통공단, 한국교통안전공단 등 유관기관 전문가들이 참석했다.

유관기관들은 신모라교차로 교통사고 예방을 위해 LED 간판과 주의표지를 양방향에 설치하고, 도로 홈파기 포장과 미끄럼방지 포장을 재시공하기로 했다.

시속 50㎞ 단속 고정식 카메라를 이동 설치하고 이동식 카메라 단속 부스도 추가로 설치한다.

사고가 자주 발생하는 신모라교차로 우측 화단에 충격흡수시설을 설치하고 화물차 기사를 대상으로 안전 교육도 진행된다.

제한속도를 시속 50㎞에서 40㎞로 낮추는 방안도 검토됐지만, 속도를 낮출 경우 브레이크 파손이 심화할 수 있다는 의견이 있어 추가적인 기술검토후 결정키로 했다.

부산시와 사상구청은 예비비 확보와 예산 조기 집행을 통해 해당 시설물을 신속히 설치키로 합의했다.

이 구간은 경사도 16~17%에 이르는 급격한 내리막길로 대형 화물차가 속도를 줄이지 못하고 앞차를 들이받는 사고가 빈번히 일어난다.

최근 5년동안 7건의 화물차 사고가 발생했으며 지난 6일에는 화물차량이 통학 차량을 들이받아 중학생 3명이 다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구공상종 2019-03-11 17:16:54
무서운 도로가 곳곳에

윌리엄스 2019-03-11 12:02:40
저 곳 말고도 불안전한 도로가 한 두 곳이 아니다.
빨리 고쳐야 한다

교차로 2019-03-11 10:47:21
진즉좀 하지

박은경 2019-03-11 09:53:43
안전교육도 중요하지만 근본적으로 사고예방을 위한 도로개선이 더 필요하죠~

Peter 2019-03-11 08:35:55
부산에서는 프로들만 운전할 수 있는곳... 양보하는 여유를 깆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