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래 중 유리문 '폭발' … 소비자원 "삼성 세탁기 사고 조사"
빨래 중 유리문 '폭발' … 소비자원 "삼성 세탁기 사고 조사"
  • 김소연 기자
  • 승인 2022.08.19 15:56
  • 댓글 2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설명 ⓒ 세이프타임즈
▲ 삼성전자 드럼세탁기 사용중 세탁기 문 폭발사고가 발생해 소비자가 온라인 커뮤니티에 글을 게시했다. ⓒ 온라인 커뮤니티

"삼성 세탁기 폭발해서 집 난리났어요." 지난달 14일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온 글이다.

최근 삼성전자 드럼세탁기의 강화유리문이 폭발하는 사고가 잇따라 발생해 한국소비자원이 경위 파악에 나섰다.

소비자원은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CISS)에 관련 내용을 자체 접수하고 삼성전자에도 사실관계 확인과 해명을 요청하는 공문을 보냈다고 19일 밝혔다.

인터넷 커뮤니티 등에서 삼성전자의 드럼세탁기를 사용하다가 강화유리로 된 세탁기 문이 깨지거나 '펑' 소리를 내며 세탁기 문이 떨어져나갔다는 내용의 제보가 잇따랐다.

지난달에는 방수 기능이 있는 이불 패드를 세탁하다가 폭발음과 함께 세탁기 문이 떨어져 나가고 세탁기 윗부분이 파손되는 사고도 일어났다.

세탁기 폭발 피해자 A씨는 "세탁기에 붙은 주의사항에 방수성 세탁물은 탈수 중에 이상 진동을 발생시킬 수 있으니 세탁하지 말라고 적혀있었지만, 고장도 아닌 세탁기 폭발은 말도 안된다"고 말했다.

▲ 사진설명 ⓒ 세이프타임즈
▲ 삼성전자서비스 홈페이지에 올라온 사과문. ⓒ 삼성전자서비스

대상 제품은 지난해 9월부터 올해 5월까지 국내에서 생산된 그랑데 AI 세탁기 WF24A95**(WF24A9500KV 제외), WF24B96**, WF25B96** 등이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최근 일부 모델의 세탁문 강화유리가 접착 불량 등으로 이탈하는 사례가 발생했다"며 "국가기술표준원, 한국소비자원과 협의를 진행한 후 해당 모델을 구매한 고객을 대상으로 사전 점검을 진행하고 불량 세탁문은 무상 교체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불량 2022-08-22 08:25:20
최고이 메이커 삼성전자가 불량 이생기는것은 근로자 들의 조립과정 제대로 조립이 안된것을 출고 했다

강창기 2022-08-20 10:34:56
못 믿을 삼성…

이래도 1등???
세탁기 점검도 안하고 세탁기 교체하세요 – 삼성전자서비스
서비스 기사가 강제로 세탁기 도어를 열어 파손한 후, 메인보드 고장이고, 메인보드를 구할 수 없으니 세탁기를 교체하여야 한다고 한 후 돌아갔음
제가 인터넷상에서 메인보드를 4차례 구입하여 교체하였으나 똑 같은 에러가 발생하였고
결국 세탁기를 분해하여 점검중 케이블이 마모(손상)되어 절단된 것을 발견하였고,
삼성서비스 기사가 방문하여 최종 고장원인은 메인보드가 아니고, 도어 전원연결 케이블 손상이 원인이라고 하였으며, 케이블 교체 후 정상 가동되어 사용하고 있음
그러나 삼성서비스는 사과도하지 않고, 그런말을 한적 없다고 거짓말을 했다.
거짓말쟁이 사기꾼 삼성서비스
연락처 1325h20@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