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신 4사, 자연재해 복구·예방 공동 대응위해 '맞손'
통신 4사, 자연재해 복구·예방 공동 대응위해 '맞손'
  • 신승민 기자
  • 승인 2022.08.04 18:34
  • 댓글 1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통신 4사는 자연재해와 중대재해로 인한 통신서비스 장애 복구, 예방에 공동으로 대응하는 업무협약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강종렬 SK텔레콤 ICT Infra담당 사장, 서창석 KT 네트워크부문장 부사장, 권준혁 LG유플러스 네트워크부문장 전무, 최승원 SK브로드밴드 ICT Infra담당 겸 CSPO. ⓒ SKT
▲ KT·SK텔레콤·LG유플러스·SK브로드밴드가 자연재해로 인한 통신 서비스 복구·예방 공동 대응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강종렬 SK텔레콤 ICT Infra담당 사장, 서창석 KT 네트워크부문장 부사장, 권준혁 LG유플러스 네트워크부문장 전무, 최승원 SK브로드밴드 ICT Infra담당 겸 CSPO. ⓒ SKT

KT·SK텔레콤·LG유플러스·SK브로드밴드는 자연재해로 인한 통신 서비스 복구·예방에 공동으로 대응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협약은 재해 발생 시 고객불편을 최소화하고 유·무선 통신 시설로 인한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신속한 조치를 취하기 위해 마련됐다.

4사는 통신시설의 불량이나 파손, 공사작업 시 위험요소, 대민 피해 발생 정보를 상호 공유하고 장애조치와 피해시설 복구에도 적극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재해에 대비해 평시 통신·관련 시설물의 안전을 확인하고 위험·취약시설 개선에도 협력하기로 했다.

4사 공동 대응 대상인 자연재해는 태풍·수해·지진·산사태·산불·화재 등으로 인한 피해다. 4사는 중대산업재해·중대시민재해에도 힘을 모으기로 했다.

4사 관계자는 "국가적 핵심 인프라인 통신망을 언제 어디서나 안정적으로 운용하고 장애 발생시에도 신속하게 복구하기 위해 통신업계가 손을 잡았다"며 "통신사의 ESG 경영을 가속화하고 사회적 책임을 강화하기 위해 협력관계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용만이 2022-08-05 09:54:44
단합은 요런 때만 하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