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응 높은 '충남형 온종일 돌봄 사업' 25곳으로 확대된다
호응 높은 '충남형 온종일 돌봄 사업' 25곳으로 확대된다
  • 오선이 기자
  • 승인 2021.09.25 17:06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충남도가 청양 화성마을학교에서 충남형 온종일 돌봄 활성화 워크숍을 개최하고 있다. ⓒ 충남도
▲ 충남도가 청양 화성마을학교에서 충남형 온종일 돌봄 활성화 워크숍을 개최하고 있다. ⓒ 충남도

(세이프타임즈 = 오선이 기자) 충남도는 24일 청양 화성마을학교에서 마을 돌봄 관련 담당 공무원과 수행기관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충남형 온종일 돌봄 활성화 워크숍' 을 개최했다.

올해 처음 시행한 충남형 온종일 마을 방과후 돌봄 사업 추진 성과를 바탕으로 초등 돌봄 정책 발전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했다.

행사는 △마을 돌봄 사업 수행기관별 성과 공유  △충남형 온종일 돌봄 사업 안내 △돌봄 사업 활성화 방안 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

양승록 도 출산보육정책과장은 "가정의 양육 부담 해소는 점점 심각해지는 저출산 문제 해결을 위해 필요하다"며 "지역사회를 중심으로 돌봄 문제를 해결하고, 공동체 역량도 제고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도는 초등 돌봄 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지난 3월부터 8개 시군에 15개의 마을 돌봄 사업 수행기관을 지정했으며 내년에는 25곳으로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 클릭하면 기사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