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서부발전, 중소기업 신재생·복합 발전설비 '국산화' 현장설명회
한국서부발전, 중소기업 신재생·복합 발전설비 '국산화' 현장설명회
  • 오해빈 기자
  • 승인 2021.09.14 15:38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서부발전 담당자가 화순풍력 현장에서 중소기업 관계자들에게 국산화 대상설비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 한국서부발전
▲ 서부발전 담당자가 화순풍력 현장에서 중소기업 관계자들에게 국산화 대상설비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 한국서부발전

(세이프타임즈 = 오해빈 기자) 한국서부발전이 지난 7일부터 10일까지 경기 화성과 전남 화순 등 발전현장에서 '신재생·복합 발전설비 국산화 현장설명회'를 개최했다고 14일 밝혔다.

설명회는 탈석탄 시대를 대비해 기존 석탄발전 기자재 공급 기업들이 신재생과 복합 발전에 진입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마련됐다.

서부발전은 20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정부의 탄소중립 정책방향을 공유하고, 현장투어와 기자재 국산화 수요를 파악하는 시간을 가졌다.

설명회는 지난 7일 화성 연료전지를 시작으로 8일 서인천 연료전지·가스복합, 9일 군산 가스복합, 10일 화순풍력 발전현장에서 진행됐다.

참여기업 관계자는 "서부발전의 신재생, 복합설비 현장투어가 사업 아이템 발굴에 많은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서부발전 담당자는 "최근 3년간 국산화 현장설명회는 16회 시행했는데 301개 기업 437명이 참석하는 등 중소기업의 만족도가 높았다"고 말했다.

▶ 클릭하면 기사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