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8월 데이트폭력 집중신고 기간 … 82명 구속
7~8월 데이트폭력 집중신고 기간 … 82명 구속
  • 안현선 기자
  • 승인 2019.09.06 15:5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찰청이 지난 7월부터 지난달 31일까지 2개월 동안 '데이트폭력 집중신고 기간'을 운영한 결과, 4185건의 신고를 접수해 2052명(구속 82명)을 형사입건했다고 6일 밝혔다.

폭행‧상해(64.1%)가 대다수를 차지했고, 체포‧감금‧협박(9.6%), 주거침입(5.5%) 순이었다.

20대가 35.7%로 가장 많았고 30대, 40대가 뒤를 이었다. 직업별로는 무직자 25.7%, 회사원 14.6%, 자영업자 9.2%로 확인됐다.

경찰청은 데이트폭력 TF팀을 중심으로 '맞춤형 신변보호' 활동을 강화해 1926건의 피해자 보호 활동을 했다.

경찰청 관계자는 "현재 국회에서 논의하고 있는 '스토킹 처벌법'도 조속히 입법될 수 있도록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제노비아 2019-09-07 14:08:52
사랑은소유가아닙니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