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용카드 복제 차단' … 단말기 보안 점검 하셨나요
'신용카드 복제 차단' … 단말기 보안 점검 하셨나요
  • 글·사진 안현선 기자
  • 승인 2019.08.09 13:47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고객이 카드 결제 단말기를 이용하고 있다. ⓒ 안현선 기자
▲ 고객이 카드 결제 단말기를 이용하고 있다. ⓒ 안현선 기자

금융위원회는 인증서 유효기간이 만료되는 신용카드 가맹점 단말기에 대해 보안성을 점검한 후 등록을 갱신하는 절차가 다음달 1일부터 시작된다고 9일 밝혔다.

정부는 신용카드 회원의 정보보호와 불법복제 차단 등을 위해 2015년 7월부터 신용카드 단말기 등록제를 실시하고 있다.

카드정보 암호화 등 보안성 요건을 갖춘 등록된 단말기만을 설치할 수 있도록 하고 단말기 인증서 유효기간을 5년으로 설정하고 있다.

등록된 단말기의 유효기간이 2020년 7월부터 순차적으로 만료되기에 보안 점검을 한 후 등록을 갱신해야 한다.

갱신은 단말기 제조사나 부가통신사업자 등이 수행한다. 가맹점은 별도의 비용을 부담하지 않는다.

여신금융협회는 갱신시험에 필요한 절차·기간 등 구체적인 내용을 확정한 뒤 전산시스템을 개발할 예정이다.

단말기 모델의 잔여 유효기간이나 갱신 여부 등은 여신금융협회 홈페이지(www.crefia.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라벤더 2019-08-10 10:22:56
개인정보 유출가능성이 대단히 큰겠네요
문제입니다

용만이 2019-08-09 15:51:48
단말기도 유효기간이 있군요 개인정보가 드러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