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행 대한항공'엔진이상' 김포 회항 … 188명 모두 안전
제주행 대한항공'엔진이상' 김포 회항 … 188명 모두 안전
  • 조남관 기자
  • 승인 2019.04.11 10:51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대한항공 여객기가 탑승게이트에서 화물을 실고 있다. ⓒ 이명상 기자
▲ 대한항공 여객기가 탑승게이트에서 화물을 실고 있다. ⓒ 이명상 기자

김포공항에서 제주로 가던 항공기가 엔진이상으로 긴급 회항했다.

11일 오전 7시34분 김포공항을 이륙해 제주공항으로 가던 대한항공 KE1203기가 엔진이상으로 긴급 회항했다.

항공기는 몇 차례 착륙을 시도하다 이륙 30여분만인 오전 8시12분 김포공항에 착륙했다.

이륙 모습을 지켜본 목격자는 "하늘에서 펑, 펑 하는 소리가 들려 쳐다보니 방금 이륙한 비행기에서 불꽃이 보였다"고 말했다. 이 목격자는 경찰에 "비행기 엔진에서 불이 났다"고 112신고도 했다.

혹시 모를 상황에 대비해 소방차 여러대가 출동해 항공기 주변에서 대기했지만 다행히 화재는 발생하지 않았다.

대한항공 관계자는 "항공기의 이상 원인을 파악할 방침"이라고 했다. 승객 188명은 항공기에서 내린 뒤 대체 항공편을 기다리고 있다.

김포공항 관계자는 "조종사가 이륙하다가 동체 하부에 진동이 느껴진다며 관제탑에 회항을 통보했다"며 "항공기는 안전하게 착륙했으며 부상자도 없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Ksy02 2019-04-13 17:36:20
대한항공은 쓰러져가는 기업으로 가는구나 대한민국이 쓰러져가는것은 아닌가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