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세계 최초' 동부간선도로에 '태양광 방음터널' 설치
서울시 '세계 최초' 동부간선도로에 '태양광 방음터널' 설치
  • 이정형 기자
  • 승인 2018.04.17 14:54
  • 댓글 6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태양광 방음터널 조감도. ⓒ 서울시
▲ 태양광 방음터널 조감도. ⓒ 서울시

서울 동부간선도로에 축구장 크기(7192㎡)의 '태양광 방음터널'이 생긴다.

서울시는 올해 연말까지 동부간선도로 확장 공사 구간인 노원구 상계8동∼의정부 경계에 479m 길이로 태양광 방음터널을 설치한다고 17일 밝혔다.

터널 위에 별도의 태양광 시설을 얹는 기존 방식이 아닌 새로운 방식을 도입한다. 방음 성능을 갖춘 태양광 패널 3312개를 연결해 터널 형태 구조물을 만든다. 방음터널과 태양광 발전을 접목한 것은 세계 최초라고 서울시는 설명했다.

방음터널의 태양광 발전 용량은 993.6kW 규모로 연간 331가구가 사용할 수 있는 전력을 생산하게 된다. 서울시는 나무 2만6250그루를 심은 효과를 낼 수 있다고 분석했다.

태양광 방음터널은 서울시와 발전 사업체 '다스코'가 설치한다. 다스코는 사업비 전액을 분담한 뒤 20년간 태양광 설비를 운영하면서 발생하는 발전 수익을 가져가게 된다.

서울시는 다스코로부터 20년간 5억원(연간 2500만원)의 부지 임대료를 받고 20년 뒤 기부채납 받아 직접 터널을 운영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박채원 2018-04-18 08:09:19
좋은 결과가 나타나길 기대해 봅니다~~^^

우루무치 2018-04-18 08:04:41
1석3조 대박

kmh580125 2018-04-18 07:44:14
좋습니다

메카 2018-04-17 23:12:52
발상의 전환은 혁신의 시작입니다

아이오페 2018-04-17 22:21:51
방음터널과 태양광 발전을 접목한 것이 세계 최초라고!
곳곳에 방음벽으로 태양광 방음터널이 이루어지길 ~~
방음도 되고 발전도 되고 일거양득이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