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재난안전대책본부 오미크론 확산 설 연휴 설묘지 '전면폐쇄'
구리재난안전대책본부 오미크론 확산 설 연휴 설묘지 '전면폐쇄'
  • 김소연 기자
  • 승인 2022.01.21 14:46
  • 댓글 0
  • +더보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설명 ⓒ 세이프타임즈
▲ 경기 구리시 재난안전대책본부가 오미크론 확산에 따라 설 연휴 동안 공설묘지를 전면 폐쇄한다. ⓒ 구리시

경기 구리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오미크론 확산에 따라 설 연휴기간 구리공설묘지를 전면 폐쇄한다고 21일 밝혔다.

폐쇄기간은 29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다. 개방일은 오는 22일부터 28일, 다음달 3일부터 9일까지 개방한다.

안승남 시장은 "오미크론과 같은 변종 발생으로 코로나19의 확산세가 꺾이지 않아 설 연휴 기간 구리공설묘지를 전면 폐쇄하기로 결정하게 됐다"며 "가족과 지역사회 공동체 안전을 지키기 위한 불가피한 조치임을 양해해 주시고, 공설묘지 방문시 방역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말했다.

▶클릭하면 세이프타임즈 후원 안내를 받을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